서브 상단 이미지

Side Navigation

갤러리

  • 자원봉사
  • 후원
  • 내부활동
  • 외부활동

컨텐츠

내부활동

  • Home
  • 갤러리
  • 내부활동
대한검정회 서울본부 한자사랑 카페에 올려진 좋은 글 입니다.
김영수 2018-01-10 28

 

제가  이 글을 읽으며  많은 것을 느끼고 제자신을 되돌아 보게 되었고 또한 선생님들께 용기를 붇돋아 드리고 싶네요.

사회복지 현장에서 종사하시다 보면 예상치 못한 일들을 많이 경험하게 되는데요.

나의 작은 실수로 인해  내 자신 스스로가 난 못해라고 생각하셨을 때가 많으셨을 텐데요.

일을 하시다보면 사람인지라 누구나 실수는 할 수 있자만  나는 실패했어!라는 생각은 하지 않았으면 합니다.

실수는 또 다른 기회이자 미래를 바로보는 거울이라 생각합니다.

이글을 읽으시며 선생님들께서 용기를 가지고 최고로 좋은 서비스를 해주실거라 믿습니다.

사회복지법인 동행에 근무 하시는  선생님들 모두 힘내시고 화이팅 입니다.ㆍ

제목: 실수는 실패가 아니다


실수는 실패가 아니다

19세기 중반 프랑스의 한 염색공장에서 벌어진 일입니다.
모두가 바쁘게 정신없이 일하는 도중 한 여직원이
등유가 든 램프를 옮기다가 염색 테이블 위에
떨어뜨리는 실수를 했습니다.

램프가 깨지고 램프 안의 등유가 쏟아져 나왔습니다.
당연히 테이블에 올려둔 작업물들은 단숨에 엉망이 되었고
바쁜 와중에 작업이 중단된 공장 직원들은
투덜거리며 화를 냈습니다.

그런데 당시 공장의 대표였던 장 밥티스트 졸리는 조금 달랐습니다.
화를 내기 전에 먼저 그 상황을 '관찰'한 것입니다.

염색 공장의 작업대를 덮고 있는 테이블보는
계속되는 작업으로 여러 가지 염색약에 얼룩져 있었습니다.
그런데 여직원이 등유를 쏟아버린 부분만
얼룩이 지워져 가는 것이었습니다.

장 밥티스트 졸리는 관찰하고 생각했습니다.
세탁 산업의 한 축이 되어버린 '드라이클리닝'이
발명되는 순간이었습니다.

핀란드의 10월 13일은 '실수·실패의 날'입니다.
지난 1년간 저질렀던 실수나 실패했던 사례를 다른 사람들과 공유하여,
다시는 그런 실수나 실패를 하지 않도록 반전의 기회로
삼으라는 취지로 지정한 것입니다.


한 번의 실수도 없이 세상을 살아가는 사람은 없습니다.
어쩌면 사람이 바르게 살아갈 수 있도록 하는
원동력 중의 하나는 실수일지도 모릅니다.


그리고  # 오늘의 명언

실패한 것이 아니다. 잘되지 않는 방법 1만 가지를 발견한 것이다.
- 토머스 에디슨 -


ㅆ2018 1월 2회차 동백 영화관ㅆ
3년간의 노력
김윤홍 용기를 복돋아 주는 좋은 글이네요~  [2018-01-11]
임희숙 다시한번 생각하게 하는 글이네요!
완벽한 인생은 없겠지요~~~^^  [2018-01-12]
최현 좋은글이네요
누구나 실수를 인정하고 반전의 기회로 삼는 전환점을 만드는 것이 더 중요하겠죠~~~~ 감사해요 영수씨 화이팅!!!  [2018-01-16]
김건 좋은정보와 글 감사합니다  [2018-01-16]
이경숙 정말 대단하네요
울 영수님이 올린 글이 등불이 되네요
고마워요!  [2018-01-16]
최정희 오늘의 명언~~고마워요^^  [2018-01-18]
 

퀵 메뉴

  • 민원후원하기
  • 자원봉사신청
  • 해피빈
  • 장애인활동보조
  • 페이스북
  • 트위터

TOP